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임영득 현대모비스 대표, "분할합병 모든 주주에 이익...찬성 부탁"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기업/산업

    임영득 현대모비스 대표, "분할합병 모든 주주에 이익...찬성 부탁"

    주주들에 입장문 "미래 경쟁력 강화 위한 최선의 선택...양사 기업가치 재평가 받을 것"

    현대모비스는 그룹 지배구조 개편은 모든 주주에게 이익이 되고 숨겨진 기업 가치가 드러나게 될 것이라며, 오는 29일 주주총회에서 분할합병에 찬성해달라고 주주들에게 호소했다.

    임영득 현대모비스 대표이사는 임시주주총회 개최를 2주 앞둔 16일 주주들에게 입장문을 내고 "오는 29일 예정된 임시주총에서 글로비스와의 분할합병안에 찬성해 주실 것을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임 대표는 "이번 분할합병은 핵심부품기술 사업에 집중해 미래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최선의 선택" 이라며 "분할합병 후 그룹의 지배회사로서 미래 기술에 대한 집중적인 연구개발(R&D) 투자와 적극적인 인수합병(M&A)을 통해 전사적인 역량을 미래 기술 경쟁력 강화에 집중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임 대표는 또 "이번 분할합병 관련 평가는 공정하게 이루어졌으며, 모든 주주에게 이익이 되는 결과가 될 것" 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모비스와 글로비스 주식은 현재 양사 동종그룹에 비해 저평가 되고 있으며, 이번 분할합병을 통해 양사의 기업가치가 시장의 재평가를 받을 것"이라고 말했다.

    임 대표는 "이번 분할합병과 후속 지분거래가 완결될 경우, 존속모비스-완성차-개별사업군으로 이어지는 투명한 지배구조가 확립될 것"이라며 "현대모비스는 주주와의 소통 및 주주친화정책을 강화하고 이사회의 다양성과 전문성을 증진하도록 기업지배구조를 개선하고자 노력해 왔고, 앞으로 이러한 노력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