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맹성규 전 국토부 차관, 인천 남동갑 국회의원 보선 출마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사회 일반

    맹성규 전 국토부 차관, 인천 남동갑 국회의원 보선 출마

    뉴스듣기

    맹성규 전 국토교통부 2차관이 6·13 지방선거와 함께 치러지는 인천 남동갑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더불어민주당 후보로 출마한다.

    맹 전 차관은 16일 인천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문재인 정부의 초대 국토부 2차관을 마지막 보직으로 30여 년간 공직생활을 마쳤다"며 "고향 인천의 발전과 국민 행복을 키우는 데 일조하겠다"며 출마를 선언했다.

    맹 전 차관은 인천 신흥초, 상인천중, 부평고, 고려대 행정학과를 졸업하고 1988년 31회 행정고시에 합격해 국토부 교통물류실장, 강원도 경제부지사 등을 지냈다.

    민주당 박남춘 의원이 인천시장 출마를 위해 사퇴해 보궐선거가 치러지는 인천 남동갑 지역은 자유한국당 후보로는 윤형모 전 인천지검 부장검사, 바른미래당은 김명수 남동갑 지역위원장, 정의당은 이혁재 전 사무총장이 출사표를 던졌다.

    추천기사

    노컷뉴스 채널구독 이벤트 홍보배너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