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에메랄드빛 지상 낙원 '그랜드 파크 코디파루 몰디브'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여행/레저

    에메랄드빛 지상 낙원 '그랜드 파크 코디파루 몰디브'

    • 2018-04-12 15:58
    뉴스듣기

    자연이 주는 평온함을 만끽할 수 있는 '그랜드 파크 코디파루 몰디브'. (사진=마이투리스모 제공)
    그랜드 파크 코디파루(Grand Park Kodhipparu)는 지난 2017년 5월 오픈한 파크 호텔 그룹의 첫 번째 몰디브 리조트다. 세계적인 수준의 미국 호텔 디자인 그룹 HBA(Hirsch Bedner Associates)가 야심차게 설계한 럭셔리 리조트로 오픈하기 전부터 많은 이들의 이목이 집중된 곳이기도 하다.

    브랜드 네임이 주는 신뢰감과 최고급 서비스, 초호화 시설은 물론 말레 국제공항에서 스피드보트로 20분 정도 소요되는 거리에 자리하고 있는 등 편리함까지 두루 갖추고 있다.

    수심이 얕은 지대와 깊은 지대가 적절히 혼합된, 환상적인 스노클링을 즐길 수 있는 최적의 라군에 자리하고 있다. (사진=마이투리스모 제공)
    그랜드 파크 코디파루 몰디브가 위치한 북 말레 아톨은 몰디브에서도 투명하고 맑은 빛깔의 바다로 유명한 지역으로 스노클링 및 난파선을 포함한 다이빙 스폿 등 다채로운 매력의 수중환경을 자랑한다. 리조트 섬 앞에 넓게 펼쳐진 블루 라군은 라군의 얕은 지대와 깊은 지대가 적절히 혼합돼 있어 스노클링을 즐기기에 더없이 완벽하다.

    몰디브의 맑고 투명한 바다 위에 자리한 오션 풀 워터 빌라. 프라이빗 풀을 갖추고 있어 보다 여유롭게 휴양을 즐길 수 있다. (사진=마이투리스모 제공)
    여기에 가족 친화적인 분위기가 돋보이는 키즈클럽과 어린이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도 보유하고 있어 허니무너는 물론 가족여행객 등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어필할 수 있는 몰디브 최고의 휴양 리조트로 급부상 중이다.

    소품과 색감을 이용한 감각적인 인테리어로 꾸며진 오션 워터 빌라 객실 내부. (사진=마이투리스모 제공)
    객실은 크게 바다를 조망할 수 있는 오션 워터 빌라부터 라군 뷰의 라군 워터 빌라, 해변과 라군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비치 풀 빌라로 구성돼 있다. 좀 더 특별하면서도 프라이빗하게 휴식을 취하고 싶다면 전용 풀을 갖춘 오션 풀 워터 빌라와 라군 풀 워터 빌라 그리고 2개의 침실을 보유한 그랜드 레지던스도 고려해볼 만하다.

    샴페인 한 잔을 곁들이며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로맨틱한 몰디브의 분위기를 만끽해보자. (사진=마이투리스모 제공)
    낭만 가득한 몰디브에서의 식사를 책임져 줄 레스토랑과 바는 총 세 곳이 있다. 세계 각국의 풍미 가득한 인터내셔널 퀴진을 선보이는 '더 에지(The Edge)', 탁 트인 바다 전망으로 가볍게 스낵을 맛볼 수 있는 풀 사이드 다이닝&바 '브리즈(Breeze)', 몰디브의 신선한 식재료를 이용한 그릴 전문 '파이어도어(Firedoor)'가 있다.

    지친 일상에 활력이 되어줄 헬스케어 프로그램도 놓치지 말자. 발리식 또는 인도 전통 의학인 아유르베다 케어를 선보이는 스파 숍과 일몰을 배경으로 펼쳐지는 요가 프로그램이 아름다운 자연 속에서 건강한 힐링이 되어준다.

    몰디브로 허니문을 계획하고 있다면 이곳을 주목하자. 오는 11월 30일까지 4박 패키지를 이용하면 보다 저렴한 금액으로 이 모든 것을 누릴 수 있다는 소식이다. 90일 전 얼리버드 예약 시에는 오션 워터 빌라, 풀 워터 빌라를 한 단계 업그레이드 받을 수 있다. 5월 1일부터 가능하다.

    뿐만 아니라 조석식, 조석식 플러스, 올인클루시브 등 투숙객의 취향을 고려한 다양한 식사 플랜도 내놓고 있어 고객 별 맞춤 여행이 가능하다. 올인클루시브 추가 시에는 전 식사는 물론 각종 음료와 칵테일, 와인과 미니바, 스파 40% 할인 등 풍성한 혜택이 포함된다.

    취재협조=마이투리스모(http://myturismo.co.kr)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