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연예가 화제

    김흥국 측 성폭행 의혹 부인…"법적대응할 것"

    오디오뉴스NOVO도움말

    가수 김흥국(자료사진/윤창원 기자)
    '미투' 가해자로 지목된 가수 김흥국이 성폭행 의혹을 부인했다.

    14일 김흥국 측 관계자는 CBS노컷뉴스와의 통화에서 "본인에게 확인해본 결과 과거 해당 여성을 만난 적은 있으나 보도된 내용은 사실이 아니며 성폭행을 하지 않았다고 한다"고 말했다.

    이어 "오히려 당시 해당 여성이 불순한 의도로 김흥국 씨에게 먼저 접근했었다. 관련 증거물도 있다"며 "변호사를 선임해 법적대응에 나설 예정"이라고 말했다.

    앞서 이날 한 매체는 지난 2016년 김흥국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한 30대 여성 A씨와의 인터뷰 내용을 보도했다.

    해당 보도에서 A씨는 과거 보험설계사로 일하던 시절 김흥국을 만났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당시 김흥국이 억지로 술을 먹여 정신을 잃었고, 깨어났더니 자신이 김흥국과 알몸 상태로 나란히 누워있었다고 상황을 설명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