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홍보성 기사 대가로 현금 수수 의혹 건설사·언론사 등 압수수색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전북

    홍보성 기사 대가로 현금 수수 의혹 건설사·언론사 등 압수수색

    오디오뉴스NOVO도움말

    홍보성 기사를 써주는 대가로 금품을 주고받은 의혹에 휩싸인 기자들과 건설사 관계자가 경찰 수사 선상에 올랐다.

    전북지방경찰청은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남원 한 건설회사 사무실을 압수수색했다고 14일 밝혔다.

    경찰은 이날 건설회사 사무실과 모델하우스, 언론사 등을 압수수색해 회계장부와 컴퓨터, 휴대전화 등을 확보했다.

    지난해 남원에 아파트를 분양한 해당 건설사는 홍보 기사를 써달라며 기자들에게 현금을 건넨 혐의를 받고 있다.

    수사 선상에 오른 기자들은 10명 가량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조만간 관련자들을 불러 조사할 방침이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