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새마을 장학금 시민회의, 광주시·의회 자성 촉구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광주

    새마을 장학금 시민회의, 광주시·의회 자성 촉구

    오디오뉴스NOVO도움말

    새마을 장학금 조례 폐지를 요구하고 있는 새마을 장학금 특혜폐지 시민회의(이하 시민회의)가 책임을 회피하고 있는 광주광역시와 광주광역시의회의 자성을 촉구했다.

    시민회의는 14일 성명을 통해 "그동안 광주시의회와 광주시에 새마을 장학금 조례 폐지를 요구하며 이은방 의장과 윤장현 시장을 면담했으나 폐지에 대한 확실한 답변을 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시민회의는 "그나마 광주시가 뒤늦게 중복지급 실태에 대해 자체 조사에 나서 그 결과를 공개하겠다고 한 것은 그나마 다행이지만 시민 혈세가 특정 단체 회원 자녀들에게 수년 동안 2중, 3중 수년 동안 장학금으로 중복 지급되어 왔던 문제에 대해 시민단체의 거듭된 요구에 의해서야 실태 점검에 나서겠다고 한 것은, 그 만큼 안이한 인식을 보여주는 것이다"고 지적했다.

    시민회의는 "지방 선거 일정으로 사실상 의회가 공백상태에 접어드는 상황을 감안하면, 광주시에 책임을 떠넘기는 광주시의회나, 공론화 명분을 내 세운 광주시 역시 ‘책임 떠넘기기’라고 밖에는 할 수 없다"며 "광주시의회와 광주시의 자성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지방선거 탑 뉴스

    많이본 뉴스

    재·보궐선거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