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전남도, 4월부터 납세자 보호관 제도 운영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광주

    전남도, 4월부터 납세자 보호관 제도 운영

    뉴스듣기

    14일 '납세자 보호에 관한 사무처리 조례' 도의회 통과

    전라남도가 오는 4월부터 지방세 납세자 권익 보호를 전담하는 납세자 보호관 제도를 운영할 계획이다.

    이는 지난해 '지방세 기본법'이 개정돼 모든 지자체에 납세자 보호관을 의무적으로 배치하고, 납세자 보호관 제도 운영에 필요한 사항과 사무 처리 기준을 조례로 정하도록 한 데 따른 것이다.

    전라남도는 이준호 도의원이 대표 발의한 '전라남도 납세자 보호에 관한 사무처리 조례'가 14일 도의회 본회의를 통과함에 따라 4월부터 본격적으로 시행할 계획이다.

    이 조례는 납세자 보호관을 5급 팀장급으로 하고 세무부서 이외의 부서에 두도록 했다.

    지방세 관련 세무상담 및 고충민원 처리, 납세자 권리보호 요청 등 납세자의 권익 보호와 위법·부당한 지방세 부과에 대한 납세자의 신속한 권리구제를 위한 업무를 수행한다.

    납세자 보호관은 또, 위법·부당한 세무조사의 중지 요구, 근거가 불명확한 처분에 대한 소명 요구, 과세자료 열람·제출 요구와 질문·조사 등의 권한도 가진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