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대전

    충남 부여군 곳곳에 꽃단지 조성

    뉴스듣기

    (사진=충남 부여군 제공)
    충남 부여군이 각종 축제를 위해 대규모 꽃단지를 만든다.

    부여군은 축제와 행사를 위해 방문하는 관광객들을 위해 대규모 꽃단지를 조성한다고 14일 밝혔다.

    군은 2018전국생활체육대축전과 7월 부여서동연꽃축제, 9월 백제문화제에 맞춰 구드래 둔치와 행사장 주변에 3억 원가량의 사업비를 투입해 꽃이 있는 공간을 마련했다.

    군은 특히 오는 5월 10일~13일 6만 명가량이 참가하는 '2018전국생활체육대축전'에서 구드래 둔치에 1.5㏊ 유채꽃 단지를 조성할 계획이다.

    또 7월 부여서동연꽃축제와 연계해 서동공원을 중심으로 교차로 5곳에 꽃섬을 조성하고9월에 백제문화제 개최장소로 확정된 구드래와 규암 신리 일원에 코스모스 16.4㏊와 메밀 1.5㏊, 해바라기 1㏊ 등 꽃단지를 만들 예정이다.

    백마강 부교에서 백제문화단지까지 연결하는 사비왕궁열차길 0.6㏊에도 코스모스를 심을 계획이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