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북

    책 읽는 직장! 함께 생각하는 즐거움!

    뉴스듣기

    전주시 공무원들이 독서동아리 활동을 통해 책 읽는 조직문화를 만들고, 꾸준한 자기개발로 시정발전을 견인해나가기로 했다.

    전주시는 14일 시청 4층 회의실에서 스마트 독서학습동아리 대표 및 회원 등 8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2018 스마트 독서학습동아리 활동계획 보고회'를 개최했다.

    '스마트 독서학습동아리'는 전주시 공무원들이 서로의 생각을 나누고 공감하는 건전한 토론문화 정착 및 책 읽는 조직문화 조성을 위해 자발적으로 구성한 학습동아리로, 올해 △다독다독 △슬기로운 讀(독)깨비 △독사열전 등 총 17개팀, 119명이 활동할 예정이다.

    이날 보고회에서 참석자들은 올해 스마트 독서학습동아리 운영방향에 대한 설명을 청취한 후, 각 동아리별 소개와 건전한 독서문화 정착을 위한 활동계획을 공유하며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참석자들은 또, '책 읽는 직장 만들기' 과제를 제시하고 직원들의 미래 역량을 키워서 시정발전의 선도적 역할을 할 것을 다짐했다.

    이밖에, 이날 보고회에서는 독서학습동아리 활성화 방안과 동아리별 우수사례 벤치마킹 지원 등에 대한 논의가 이어졌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