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환경오염' 논란 필리핀 보라카이섬 빠르면 6월 폐쇄 검토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세계일반

    '환경오염' 논란 필리핀 보라카이섬 빠르면 6월 폐쇄 검토

    오디오뉴스NOVO도움말

    필리핀 정부가 한국인도 많이 찾는 유명 휴양지 보라카이섬의 환경정화를 위해 오는 6∼9월 일시 폐쇄하는 방안을 적극 검토하고 있다고 신화 통신이 14일 보도했다.

    리키 알레그레 필리핀 관광부 차관은 관광업체와 보라카이 섬 호텔 측에서 비수기인 이 시기를 추천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보라카이 섬 폐쇄 공식 발표는 이달 말을 전후해 보라카이섬에 대해 비상사태를 선포한 뒤 나올 것이라고 알레그레 차관은 설명했다.

    그러나 지방 위원회가 경제적인 타격과 실업 문제 등을 거론하며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에게 보라카이 섬 전면 폐쇄 계획을 재고해달라고 공식 요청해 결과가 주목된다.

    당국의 기초 조사에서 보라카이 섬에 있는 많은 시설물이 하수시설을 제대로 갖추지 않는 등 환경법규를 위반한 것으로 드러났고, 습지 9곳 가운데 5곳이 불법 건축물로 파괴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필리핀 관광부는 지난달 26일 보라카이 섬 호텔과 리조트에 새로운 인가를 내주는 것을 6개월간 중단했다.

    보라카이 섬에는 지난해 200만명이 넘는 국내외 관광객이 다녀갔다. 2016년보다 16% 증가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