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기업/산업

    백운규 장관, 사우디서 원전수출 등 협력 논의

    오디오뉴스NOVO도움말

    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사진=윤창원 기자/자료사진)
    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11~13일 사우디아라비아를 방문해 알팔레 에너지산업광물자원부 장관을 비롯한 주요 부처 장관들과 잇따라 만나 원전 수출 지원 의지를 표명하고 '비전2030' 등 산업·에너지 분야에서의 양국 간 협력 강화 방안을 논의했다.

    이번 백 장관의 사우디 방문은 3~4월 예정된 사우디의 원전사업 예비사업자 선정에 대비해 우리나라의 원전 수주를 총력 지원하면서, 사우디가 야심차게 추진하는 비전 2030 협력사업의 실질적 성과 창출을 위한 협력 강화를 위해 이뤄진 것이라고 산업부는 밝혔다.

    백 장관은 알팔레 에너지부 장관 면담을 통해 대형 원전 수주를 위한 한국 정부 의지를 적극 표명하고, 양국간 원전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알팔레 장관은 한국 원전의 잠재력을 높이 평가하면서 양국간 협력 강화를 위한 한국의 원전정책과 경쟁력을 공유해달라고 요청한 것으로 전해졌다.

    백 장관은 비전 2030 협력과 관련, 사우디 경제개혁 실현을 위한 전략적 파트너로서 협업을 강조하며 한국의 적극적 협력의지를 표명했다.

    백 장관은 또 사우디 자동차산업 강화를 위해 기술협력, 육성전략 수립, 지원체계 구축 등 3대 패키지 지원과 제약‧바이오 분야의 협력체계 구축 및 협력사업 발굴을 위한 공동연구를 시행하는 방안을 제안했고 사우디측의 적극적인 호응을 이끌어냈다.

    백 장관은 이밖에 알 카사비 상무투자부 장관, 알투와즈리 경제기획부 장관 등과 만나 양국간 다양한 분야에서의 협력 확대 방안을 논의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