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기업/산업

    제주항공, 인천~중국 옌타이 취항

    뉴스듣기

    8번째 중국 정기노선, 칭다오 웨이하이 이어 산둥성 3번째 노선

    제주항공(대표이사 이석주)은 4월5일 인천~중국 옌타이 노선에 주7회(매일) 일정으로 신규 취항한다고 13일 밝혔다. 인천~옌타이 노선은 8번째 중국 정기노선이자 칭다오, 웨이하이에 이은 산둥성의 3번째 노선이다.

    산둥성에는 2016년 기준으로 우리나라 4100여개 기업이 진출해 있으며, 2017년 옌타이시의 한국 수출규모는 536억 위안으로 산둥성 17개 시정부 가운데 무역규모가 가장 큰 도시다.

    인천~옌타이 노선은 인천공항에서 오전 10시40분(이하 현지시각) 출발해 옌타이에는 오전 11시5분 도착하며, 옌타이에서는 낮 12시5분에 출발해 인천공항에 오후 2시35분 도착하는 일정이다. 일요일은 인천공항에서 오전 10시에 출발한다. 인천~옌타이의 예상 비행시간은 약 1시간25분이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