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김영춘 해수부 장관 "부산시장 선거에 나서지 않기로 결심"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국회(정당)

    김영춘 해수부 장관 "부산시장 선거에 나서지 않기로 결심"

    뉴스듣기

    "'부산에서도 촛불혁명 완성' 명령에 경선참여…국정운영 차질 있어서는 안돼 접기로"

    ㅂㄴㅇ ㅁㅇㄹ
    더불어민주당의 유력한 부산 시장 후보로 거론됐던 김영춘 해양수산부장관이 불출마를 선언했다.

    김영춘 장관은 11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그동안 많은 시민과 당원들께서 촛불혁명을 부산에서도 완성하라는 명령으로 저의 출전을 요구해왔다. 그분들의 간곡하고 거듭된 요청에 애초의 불출마 입장을 꺾고 시장후보 경선참여를 적극 검토했다"고 설명했다.

    김 장관은 그러나 "현직 장관이자 국회의원으로서 경제살리기와 북핵위기 해결에 총력을 경주하고 있는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운영에 작은 차질도 있어서는 안되겠다는 판단으로 출마를 접기로 했다"고 불출마를 공식화했다.

    이어 "변화와 개혁을 바라는 많은 시민들의 요청에 따르지 못하는 점, 정말 죄송하게 생각한다"며 "그 기대는 다른 분들이 저보다 더 훌륭하게 이루어주시리라 믿는다"고 덧붙였다.

    김영춘 장관에 대한 부산 시장 출마 요구가 높았지만 각종 여론조사에서 오거돈 전 해수부 장관의 지지도도 높게 나오고 있다. 오 전 장관은 최근 민주당에 복당했다.

    김 장관은 마지막으로 "지금 대한민국은 향후 수십년의 운명을 좌우할 대전환기를 맞고 있다"며 "이런 중대한 시기에 국무위원으로서, 그리고 해수부장관으로서 맡은 바 직분에 더욱 진력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