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넷마블 방준혁 의장 "암호화폐 눈여겨 보고 있다"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게임

    넷마블 방준혁 의장 "암호화폐 눈여겨 보고 있다"

    뉴스듣기

    "암호화폐 시장 진출 진행중인 것 없다…관련 시장 크게 발전 할 것"

    넷마블게임즈 방준혁 의장
    넷마블게임즈 방준혁 의장이 최근 불거진 암호화폐(가상화폐·가상통화) 거래소 인수설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방 의장은 6일 서울 구로 디큐브시티 서울 쉐라톤 호텔에서 열린 제4회 NTP 행사에서 암호화폐 시장 진출설에 대해 "IT 기업으로서 암호화폐나 블록체인, 인공지능(AI)과 관련한 미래기술, 미래 사업에 관심이 있지만 현재 진행되고 있는 것은 없다"며 선을 그었다. 그러나 "특정 회사가 아니라 다양한 회사와 사람들을 만나고 있다"고 말해 다양한 접촉이 있었던 것은 사실로 드러났다.

    방 의장은 "개인적으로 암호화폐에 대해 큰 비전을 가지고 있다"며 “코인 거래소와는 별개로 '인터넷 버블'처럼 좀 더 시간이 지나 많은 부분이 제도화 되고 블록체인에 대한 이해도가 올라가면 부작용보다 순기능이 많이 보여질 것"이라고 말했다.

    방 의장은 "최근 잡코인이라고 하는 투기성 거래만 이슈화 되서 문제가 되고 있는데, 제가 보는 암호화폐의 미래는 정부 통제를 벗어나 개인 간 거래 보안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과는 다르다"며 "암호화폐가 처음 생겨날 때 중앙의 통제를 벗어난다는 개념으로 만들어졌지만 현실적으로 이를 적용한 다양한 기술과 사업은 정부 규제를 벗어날 수 없다"고 지적했다.

    방 의장은 대신 "실체가 없는 투자자가 몰리는 이런 투기식이 아니라, 기존에 거래하기 힘들었던 무형의 자산들이 암호화폐와 연결되어 무형자산이 거래되고 공유될거라 생각한다"며 "게임쪽하고도 연계성이 매우 크다고 본다. 단순히 게임을 넘어서서 디지털 사회에서 다양한 무형자산과 결합된 다양한 암호화폐가 나올 것이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가상화폐 김민수기자
    방 의장은 블록체인 기술에 대해서도 "암호화폐에 한정 짓지 않고 블록체인 측면에서 본다면, 모든 통제에서 벗어난다가 아니라 블록체인의 핵심은 보안이다. 보안이 더 강화된 다양한 거래와 불법이 개입되지 않은 거래가 가능한 좋은 기술이라고 본다"며 “암호화폐와 블록체인 기술을 예의주시 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방 의장은 "앞으로는 순기능을 가진 암호화폐 시장이 상당히 발전할 것으로 본다”며 "이를 통해 우리 사회에 커다란 변화를 가져올 것이고, 게임을 넘어서 새로운 사업에서도 발전 할 것"이라고 내다 봤다.

    방 의장은 특히 "이 분야의 다양한 기술 비즈니스를 관심을 가지고 지켜보고 있고 다른 많은 분들처럼 저 또한 배우고 있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노컷뉴스 채널구독 이벤트 홍보배너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