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부산서 '사회적 약자 보호 서포터즈' 출범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부산

    부산서 '사회적 약자 보호 서포터즈' 출범

    뉴스듣기

    사회적 약자 보호 서포터즈가 출범했다. (사진=부산경찰청 제공)
    부산에서 여성과 아동, 장애인 등 사회적 약자 보호를 목적으로 하는 대규모 서포터즈가 출범했다.

    부산경찰청은 12일 오후 3시 청사 내 교육센터에서 '사회적 약자 보호 서포터즈' 위촉식을 가졌다.

    사회적약자 보호 서포터즈에는 경찰을 비롯해 부산시청과 부산교육청, 부산여성의 전화, 아동보호전문기관, 청소년폭력예방재단, 부산장애인총연합회, 부산동부노인전문기관 등 여성과 아동, 청소년, 장애인, 노인 관련 주요 50개 단체가 참여했다.

    서포터즈에 참여한 각 단체들은 상호 교류를 통해 사회적약자에 대한 전방위적 보호 활동을 펼쳐나가기로 약속했다.

    조현배 부산경찰청장은 "지역사회의 관심과 협업을 통해 사회적 약자 보호 활동을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