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농구/배구

    V-리그 올스타전, 10분 만에 예매 매진

    오는 21일 경기도 의정부체육관에서 개최

    올 시즌 V-리그 올스타전은 10분 만에 입장권 예매가 끝날 정도로 높은 인기를 입증했다. 잔여 입장권은 경기 당일 의정부체육관에서 판매한다.(사진=한국배구연맹 제공)
    V-리그 올스타전의 인기는 올해도 높기만 하다.

    한국배구연맹(KOVO)은 오는 21일 경기도 의정부체육관에서 열리는 '도드람 2017~2018 V-리그' 올스타전의 입장권 예매가 10분 만에 마무리됐다고 11일 밝혔다.

    11일 오후 2시부터 시작된 올스타전 예매는 10분 만에 준비한 모든 수량이 주인을 찾았다. KOVO는 예매하지 못한 배구팬을 위해 올스타전 당일 오전 11시부터 의정부체육관 앞 매표소에서 현장 판매용 입장권과 예매 취소분을 판매할 예정이다.

    KOVO는 "V-리그 올스타전이 배구 팬들이 손꼽아 기다리는 V-리그의 대표 컨텐츠임을 증명했다"면서 "팬과 선수 모두가 함께 즐기는 올스타전이 될 수 있도록 남은 기간 차질 없이 준비하겠다"고 전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