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버튼-피터슨, 덩크 대결…김주성 3점·전준범 덩크 도전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농구/배구

    버튼-피터슨, 덩크 대결…김주성 3점·전준범 덩크 도전

    뉴스듣기

    디온테 버튼(왼쪽)과 큐제이 피터슨. (사진=KBL 제공)
    디온테 버튼(DB)과 큐제이 피터슨(KGC)가 덩크슛 대결을 펼친다.

    KBL은 11일 "올스타전(14일) 행사인 덩크 콘테스트와 3점슛 콘테스트에 출전할 명단을 발표했다.

    덩크슛 콘테스트에는 내로라하는 덩커들이 총출동한다.

    특히 외국인 선수 부문에는 올 시즌 하이라이트 필름을 쏟아내고 있는 버튼과 피터슨이 출전한다. 버튼은 미국 대학 시절부터 화려한 덩크로 정평이 났고, 178cm 단신 피터슨은 탄력 넘치는 덩크를 구사한다. 여기에 2011-2012시즌 챔피언 찰스 로드(KCC)와 2015-2016시즌 챔피언 마커스 블레이클리(현대모비스)가 가세했다.

    국내 선수 부문에는 2014-2015시즌 덩크왕 정효근(전자랜드)을 비롯해 김민수(SK), 최진수(오리온), 신인 양홍석(kt), 안영준(SK), 김진용(KCC) 등이 참가한다.

    지난 올스타전 3점슛 챔피언 전준범(현대모비스)도 덩크슛 콘테스트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KBL에 따르면 전준범은 2013-2014시즌 데뷔 후 정규리그 220경기에서 단 하나의 덩크슛도 성공한 적이 없다.

    3점슛 콘테스트에는 KBL을 대표하는 빅맨 김주성(DB)이 출전한다. 은퇴 선언 후 마지막 올스타전에서 처음 3점슛 콘테스트에 도전한다. 김주성은 2015-2016시즌부터 경기당 1개 이상의 3점슛을 넣고 있다. 사실상의 특별 출전이다.

    디펜딩 챔피언 전준범을 비롯해 두경민(DB), 김동욱(삼성), 차바위(전자랜드) 등이 출동한다. 외국인 선수 테리코 화이트(SK)와 피터슨도 3점슛 타이틀을 노린다.
    네이버채널 구독 이벤트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