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BMW코리아, 지난해 21% 성장…역대 최대 판매 실적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자동차

    BMW코리아, 지난해 21% 성장…역대 최대 판매 실적

    뉴스듣기

    BMW 그룹 코리아는 지난해 전체 판매량이 전년 대비 21.2% 증가해 역대 최대 판매 실적을 기록했다고 10일 밝혔다.

    BMW 코리아에 따르면 지난해 BMW 브랜드는 전년 대비 23.0% 증가한 총 5만9천624대를 판매해 단일 브랜드 기준으로 5만대를 톨파하며 역대 최대 판매 기록을 달성했다.

    모델별로는 뉴 5시리즈가 총 2만4천220대 팔려 전년과 비교해 43.0% 성장했다.

    이 중 뉴 520d는 9,688대가 판매돼 전년 대비 22.5% 성장하며 2년 연속 수입차 최다 판매 모델 1위를 기록했다. 3시리즈 판매량은 1만1천931대를 기록, 1만대를 돌파하며 전년 대비 16.5% 성장했다.

    4시리즈는 판매량이 19.3% 증가했고, 1시리즈는 7%, 2시리즈는 3.1%, GT 모델은 6.7% 각각 성장했다.

    특히 X 시리즈 판매량 성장이 눈에 띈다. X3는 전년 대비 6.8%, X4는 11% 성장했고, X5와 X6는 전년 대비 각각 61.3%, 43.8%까지 큰 폭으로 성장했다. 전체 X 시리즈 판매량은 9천613대를 기록, 전년 대비 25.4% 증가하며 프리미엄 SUV 시장을 이끌었다.

    미니(MINI) 브랜드는 지난해 총 9천562대를 판매해 전년 대비 10.8% 증가해, 연간 최대 판매 기록을 달성했다. 지난해 12월에는 1천186대를 팔아 월간 최대 판매 기록을 세웠다.

    2세대 뉴 미니I 컨트리맨은 총 2천121대가 판매돼 전년 대비 판매량이 39% 성장하며 미니 판매량을 견인했다. 또 미니의 고성능 서브 브랜드인 존 쿠퍼 웍스(JCW) 모델은 182대가 팔려 전년 대비 30% 성장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