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기아차, 호주오픈 마케팅 시동…공식차량 120대 전달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기업/산업

    기아차, 호주오픈 마케팅 시동…공식차량 120대 전달

    레이튼 휴이트 선수(왼쪽부터)와 데미안 메레디스 기아차 호주판매법인 COO, 기아차 글로벌 홍보대사 라파엘 나달 선수, 크레이그 타일리 호주오픈 조직위원회 CEO가 '호주오픈 공식차량 전달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기아차 제공)
    호주오픈 공식 스폰서인 기아자동차가 대회 공식차량 전달식을 시작으로 '2018 호주오픈 테니스대회' 마케팅에 본격 나선다.

    기아자동차는 10일 호주 빅토리아주 멜버른 파크에서 '2018 호주오픈 대회 공식차량 전달식'을 가졌다. 전달된 차량은 카니발 60대, 쏘렌토 60대 등 총 120대로, 대회 기간 동안 참가 선수, VIP, 대회 관계자 등의 의전과 행사 운영에 쓰일 예정이다.

    지난 2002년부터 호주오픈을 공식 후원하고 있는 기아차는 지난해 호주오픈을 통해 약 5억1천만 달러 상당의 홍보 효과를 거둔 것으로 나타났다.

    기아차 관계자는 "호주오픈은 기아차 브랜드의 성장에 기여해 온 기아차 글로벌 마케팅의 핵심"이라며, "전세계 테니스인의 대축제인 이번 호주오픈을 통해 기아차 브랜드의 이미지를 널리 알리겠다"고 말했다.

    지난 1905년 창설돼 매년 1월 개막하는 호주오픈은 윔블던, 프랑스오픈, US오픈과 함께 테니스 4대 메이저대회 중 하나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