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아시아에 부는 神바람…'신과함께' 수익 600만 달러 돌파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영화

    아시아에 부는 神바람…'신과함께' 수익 600만 달러 돌파

    1,100만 관객을 동원한 영화 '신과함께-죄와 벌'이 한국을 넘어 대만, 홍콩 등 아시아 전역에서 흥행을 이어가고 있다.

    '신과함께-죄와 벌'은 지난달 22일 대만 전국 약 80개 극장에서 개봉한 이후 3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하며 지치지 않는 흥행세를 유지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지난 주말까지 600만 달러(한화 63억 9,840만 원)의 누적 박스오피스를 달성하며 2017년 개봉한 아시아 영화 중 최고의 실적을 달성했다.

    영화의 흥행세는 홍콩에서도 계속될 전망이다. 사전 유료시사 당시 관객들의 엄청난 호평을 얻은 '신과함께-죄와 벌'에 대해 높은 기대감이 형성되면서 한국 영화 역대 최대 규모의 상영관 수로 개봉 예정이다.

    11일 관객들과 처음 만나는 '신과함께-죄와 벌'은 홍콩 전체 53개 극장 중 무려 51개의 극장에서 개봉한다.

    이 밖에도 베트남 박스오피스 2위, 태국과 인도네시아 박스오피스에서 각각 3위를 차지하며 영화를 개봉한 아시아 국가들 전역에서 박스오피스 상위권을 달성해 눈길을 끈다.

    대만, 홍콩에 이어 이번 주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라오스, 캄보디아는 물론 1월 중 미얀마와 필리핀 등에서도 개봉할 예정인 '신과함께-죄와 벌'이 얼마나 더 놀라운 흥행 결과를 보여줄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신과함께-죄와 벌'은 저승에 온 망자가 그를 안내하는 저승 삼차사와 함께 49일 동안 7개의 지옥에서 재판을 받으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판타지 블록버스터 영화다.

    추천기사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