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국회서 '지진재해 대응시스템' 구축 위한 간담회 열린다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포항

    국회서 '지진재해 대응시스템' 구축 위한 간담회 열린다

    뉴스듣기

    김정재 의원 주최로 오는 11일 국회의원회관서 개최

    김정재 국회의원(포항CBS자료사진)
    지진재해 대응시스템 구축을 위한 전문가 연속 간담회가 국회에서 열린다.

    김정재 국회의원은 오는 11일 국회의원회관 제4간담회의실에서 지진재해 대응시스템 구축을 위한 전문가 연속 간담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지진재해, 어떻게 대비하고 대응하며 복구할 것인가!'를 주제로 열리는 이번 간담회는 제대로 된 지진재해 대응 시스템을 구축하기 위해 총 4회에 걸쳐 진행된다.

    이번 전문가 연속간담회에는 손문 교수(부산대학교)와 홍태경 교수(연세대학교), 박인준 교수(한서대학교) 등 13명의 관련 분야 전문가들과 박광순 과장(행정안전부 지진방제정책과), 고용석 과장(국토교통부 건설안전과), 유상진 과장(기상청 지진화산 정책과) 등 9개 부처 관련 실무자들이 참여한다.

    제1회 간담회는 '지진위험지역 정보의 생산과 관리 어떻게 할 것인가!'를 주제로 지진위험지역 정보를 과학적으로 어떻게 분석해 생산하고 활용할 것인지 논의한다. 특히, 지진위험지역을 공개할 경우 국민들의 부동산 재산가치가 하락하는 문제에 대한 해결방안들로 어떤 대안이 제시될 지 주목받고 있다.

    2회에서는 '내진설계 어떻게 해야 안전한가!'를 테마로 내진설계의 적정기준과 내진설계 의무화의 범위 그리고 민간건물에 내진설계를 의무화 할 경우, 내진설계에 따른 정부의 지원대책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3회는 '정부의 지진대응 역량, 국민의 생명을 지키기에 충분한가!'를 제목으로 중앙정부와 광역 및 기초자치단체의 지진대응 역량을 꼼꼼하게 점검하고 부족한 역량을 제고할 수 있는 실질적인 방안들에 대해 논의 할 계획이다.

    4회에서는 '지진재해 피해자 복구지원 대책 전면 재점검!'을 주제로 포항 지진의 경험을 차근차근 복기하며 지진재해 발생 시 체계적이고 신속한 피해복구 매뉴얼을 마련하기 위한 논의가 이루어진다.

    김정재 의원은 "지난해 포항은 역대 가장 큰 지진피해를 입었지만 지진에 대한 대응 시스템이 갖추어져 있지 않아 아직까지도 복구지원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지진재해에 대응하는데 있어 더 이상 혼란이 반복되어서는 안 되며 이번 전문가 연속 간담회가 촘촘하고 체계적인 지진재해 대응 시스템을 확립하는 데 있어 중요한 전환점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