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김하나 목사 위임 불법.. 치리와 권징만 남았다"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문화 종교

    "김하나 목사 위임 불법.. 치리와 권징만 남았다"

    지난 12일 열린 명성교회의 김하나 목사 위임예식과 관련해 예장통합 서울동남노회 정상화를 위한 비상대책위원회가 불법이라고 규정하고, 이에 대한 치리와 권징을 강조했다.

    서울동남노회 비대위는 논평을 통해 "김하나 목사의 명성교회 위임 절차 전 과정이 불법"이라면서, "위임예식 자체를 인정할 수 없다"고 밝히고, "노회 정상화와 함께 그 책임을 물어 원상태로 돌려놓도록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총회 재판국에 소송을 제기한 비대위는 "벌써부터 총회주변에서 명성교회의 조직력과 정보력, 자금력을 상대로 이길 수 있겠느냐는 우려가 나온다"면서, "하나님의 공의와 진리의 편에 선 재판국원들의 역량을 믿는다"고 밝혔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