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포항사랑상품권' 추석 연휴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몫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지역 포항

    '포항사랑상품권' 추석 연휴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몫

    포항사랑 상품권. (사진=자료사진)
    포항사랑 상품권이 추석 연휴 기간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역할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

    포항시는 지역자금의 역외유출 방지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난 1월부터 유통하고 있는 '포항사랑 상품권'이 추석 연휴 기간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몫을 했다고 밝혔다.

    추석을 앞두고 실시한 포항사랑 상품권 특별할인행사에서는 판매개시 7일 만에 예정된 150억 원이 모두 매진됐고, 행사 종료 후에도 55억 원이 더 판매됐다.

    특히 기업체에 별다른 구매협조 요청을 하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9월 한 달 동안 205억 원의 판매고를 올려 시민들의 '포항사랑 상품권'에 대한 관심을 확인했다.

    지난달 환전액도 113억 원으로 월평균 환전액 60억 원의 2배 가까이 높아져, 명절준비에 포항사랑 상품권이 큰 역할을 한 것으로 분석된다.

    추석 이후 10월 환전도 평소에 비해 높은 편으로 추석 연휴기간에도 지역에서의 소비촉진과 지역자금의 외부유출방지 효과가 있었던 것으로 추정된다.

    이와 함께 포항사랑 상품권 가맹점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이번 추석에는 상품권의 영향으로 지역상가의 매출이 예년에 비해 상승했고, 포항경제에 많은 도움이 된다는 의견이 과반 이상 나와 지역 상인들의 만족도도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포항시 관계자는 "포항사랑 상품권과 관련한 제도개선과 문제점 해결, 다양한 시책개발을 통해 지역경제에 더욱 많은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힘쓰겠다"말했다.

    한편, 포항사랑상품권은 올해 판매목표액 1천억 원 가운데 12일 현재 840억 원이 판매됐으며 695억 원이 환전됐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