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38노스 "北, 잠수함 발사 탄도미사일 시험 임박 징후 없어"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세계 미국/중남미

    38노스 "北, 잠수함 발사 탄도미사일 시험 임박 징후 없어"

    북한의 SLBM 발사 모습 (사진=노동신문)
    미국의 북한 전문매체 38노스는 11일(현지시간) 북한의 잠수함 발사 탄도미사일(SLBM) 해상 발사 시험이 임박하지 않았음을 보여주는 위성사진이 포착됐다고 보도했다.

    38노스는 지난달 21일 촬영한 신포조선소의 위성사진을 판독한 결과 SLBM 시험이 임박했다는 징후를 발견할 수 없었다고 밝혔다.

    이번 위성사진 판독에서 신포급 잠수함과 SLBM 발사 시험에서 발사대로 쓰일 수 있는 바지선이 지난달 관측됐던 장소와 같은 곳에 그대로 정박해 있는 것이 확인됐다고 38노스는 설명했다.

    또 잠수함과 바지선 인근 정박장에서 눈에 띄는 움직임이 포착되지 않았으며 흔히 발견되는 지원선박도 보이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다만 부품 조립 장소에서 계속 부속품의 움직임이 확인된다는 점에서 선박 건조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38노스는 미사일 발사대 인근 해상에서 중량 바지선 크레인 두대가 작업 중이라는 점을 감안할 때 해수면 아래서 모함이나 소형 잠수함 건설이 진행 중인 것으로 추정했다.

    앞서 38노스는 북한이 지난 7월 30일 신포조선소에서 미사일 사출시험을 진행한 데다 8월 7일 위성사진에선 신포급 잠수함이 위장망에 덮여 있었다며 북한이 가까운 미래에 SLBM 발사 시험에 나설 것이라는 전망을 내놓은 바 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