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송영무 국방 "전시작전통제권 조속한 시일내 전환"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정치 국방/외교

    송영무 국방 "전시작전통제권 조속한 시일내 전환"

    국정감사 업무보고 "최단 기간에 최소의 희생으로 승리 쟁취할 것"

    송영무 국방부 장관. (사진=박종민 기자/자료사진)
    송영무 국방부 장관은 12일 "전시작전통제권을 시기와 조건에 맞춰 조속한 시일내에 전환하겠다"고 밝혔다.

    송영무 장관은 이날 서울 용산 국방부 청사에서 열린 국회 국방위원회의 국정감사 업무보고에서 "한국군 주도의 전쟁수행능력을 구비하고 한미동맹을 상호 보완적이고 굳건하게 발전시키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송 장관은 "전작권 전환이 우리 군의 체질과 능력을 비약적으로 발전시키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송 장관은 또 국방개혁은 국민의 준엄한 명령이자 시대적 사명이라고 강조하면서 국방개혁과제를 중점적으로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새로운 전쟁패러다임에 부합하는 '싸우는 방법'을 토대로 방어적 전투에서 종심기동전투로 전쟁수행개념을 전환하고 이에 걸맞도록 군 구조를 재설계하겠다"며 "적이 도발할 경우 3축체계를 기반으로 최단 시간 내 주요표적으로 제압·초토화 하고 최단 기간에 최소의 희생으로 승리를 쟁취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송 장관은 또 "군의 과거 잘못된 관행을 투명하고 객관적으로 조사해 바로잡고 문민통제를 확립하는 국방부 문민화를 이뤄내고, 군 문화를 획기적으로 개선해 가고 싶은 군대 보내고 싶은 군대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송 장관은 이외에 군 상부지휘구조 개편과 새로운 전쟁수행개념이 구현될 수 있는 중장기 전력건설, 방위산업 및 국방획득체계 개선 등을 국방개혁 과제로 제시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