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문화 문화 일반

    레진, 영화 '밤치기'로 부산국제영화제 참석

    웹툰 <은수>는 E-IP 마켓 피칭작 선정

    웹툰 플랫폼 레진코믹스가 부산국제영화제에 참가한다.

    레진엔터테인먼트(대표:한희성)는 레진코믹스 웹툰 <은수>와 레진이 제작한 독립영화 <밤치기>로, 12일 개막하는 부산국제영화제에 공식초청돼 참가한다고 11일 밝혔다.

    웹툰 <은수>는 부산국제영화제 아시아필름마켓- E-IP마켓을 통해 14일 공식 소개된다.
    E-IP마켓은 영화나 영상화 가능성이 높은 원작콘텐츠의 지적재산권을 거래하는 장이다.

    앞서 부산국제영화제 측은 레진코믹스 웹툰 <은수>를 포함 영상화 가능성이 높은 9편의 작품을 올해 E-IP 마켓 피칭작으로 선정했다.

    <은수>는 ‘작업실 시보’의 작품으로, 우아한 삶을 살던 주인공 은수가 남자친구의 자살로 삶의 균형을 잃으면서 이야기가 시작된다. 발레리나인 은수가 무대 밖 삶도 하나의 공연으로 봐, 그 삶이라는 공연에서도 완벽하게 주인공이 되고 싶은 욕망을 생생히 그린 웹툰이다.


    레진엔터테인먼트가 직접 제작한 독립영화 <밤치기>는 부산국제영화제 ‘한국영화의 오늘-비전 부문’에 공식초청돼 13일 영화 관계자 대상 상영을 시작으로 15일부터 19일까지 일반 상영된다.

    지난해 서울독립영화제에서 영화 ‘비치온더비치’로 호평을 받은 정가영 감독의 두 번째 작품이다.

    영화는 주인공 가영이 시나리오 준비과정에서 만난 남자에게 호감을 갖고 다가서는 과정을, 인간으로서의 본능과 욕망에 솔직한 여성 캐릭터로 섬세하게 그리고 있다.

    레진엔터테인먼트 강경일 영상사업부장은 “부산국제영화제를 통해 웹툰 <은수>와 독립영화 <밤치기>를 공식소개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레진은 웹툰의 영상화 뿐 아니라 다양한 IP를 염두한 오리지널 영상콘텐츠 제작역량도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