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세계 세계일반

    카탈루냐 수반, 脫 스페인 잠정 중단 제안

    (사진=자료사진)
    스페인에서 분리독립을 추진해 온 카탈루냐 자치정부가 독립절차를 잠정적으로 중단할 것을 의회에 제안했다.

    카를레스 푸지데몬 카탈루냐 자치정부 수반은 10일(현지시간) "주민투표 결과에 따라 카탈루냐 독립 공화국을 선포할 권한을 위임받았다"면서 독립선언 요건이 충족됐음을 선언했다.

    푸지데몬 수반은 그러면서 카탈루냐와 스페인 간의 갈등 해소와 관계 재정립을 위해 대화가 필요하다면서 의회에 독립 선언절차를 몇 주간 중단해달라고 요청했다.

    이어 "지난 몇 년간 스페인과 카탈루냐의 관계는 제대로 작동하지 않았으며 더는 지속 가능하지도 않다. 우리는 대화에 응할 준비가 돼 있다"고 강조했다.

    푸지데몬 수반은 아울러 스페인-카탈루냐 갈등의 해소를 위해 국제사회가 중재하는 방안도 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스페인은 카탈루냐의 분리독립 요구를 수용할 수 없다는 입장을 분명히 하고 있다. 이에 따라 일단 뒤로 한발 물러선 뒤 스페인과 협상을 통해 문제를 풀어나가겠다는 의도로 풀이된다.

    앞서 자치정부는 지난 1일 진행된 주민투표에서 43%의 유권자가 투표에 참여해 90% 이상이 독립에 찬성했다고 공식 집계했다.

    하지만 스페인 정부는 당초 주민투표 자체가 헌법과 법률을 위반한 것으로 투표의 법적 효력이 없다고 주장해왔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