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지역 강원

    국악창작그룹 자락 '춘천별곡 호반의 꿈' 공연

    8일 오후 7시 춘천 축제극장 '몸짓'에서 열려

    강원 춘천의 인물과 전설, 노래 등을 국악으로 풀어낼 '춘천별곡, 호반의 꿈' 공연이 오는 8일 오후 7시 춘천 축제극장 몸짓에서 열린다.

    국악창작그룹 '자락'이 준비한 이번 공연에서는 춘천을 소재로 한 대표 대중가요 '소양강처녀'를 편곡한 '新소양강처녀'와 중도 봉황대를 편곡한 '봉황이 되어' 연주 등을 선보인다.

    최종환 자락 대표는 "긴 추석연휴 가족과 사랑하는 사람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연주회가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공연을 준비했다"며 "공연을 준비하면서 문화예술인으로서 지역 콘텐츠를 개발한다는 자부심도 느꼈다. 대중들이 다양한 창작물에도 관심을 가져주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국악창작그룹 자락은 우리 음악과 문화를 알리고 전통음악을 기반으로 대중과 소통하기 위해 현대적인 감각을 더한 국악창작곡을 전문으로 연주해오고 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