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종업원이 먼저 노래 불렀다"…주점에 불 지르려 한 40대 검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지역 부산

    "종업원이 먼저 노래 불렀다"…주점에 불 지르려 한 40대 검거

    부산 북부경찰서는 6일 주점에서 여종업원이 자신보다 먼저 노래를 불렀다는 이유로 불을 지르려 한 A(49)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경찰 조사결과 A씨는 이날 오전 1시 40분쯤 북구의 한 주점에서 일행 5명과 술을 마시던 중 여종업원이 자신보다 먼저 노래를 부른 것에 불만을 품고 주점에 불을 질러 버리겠다며 밖으로 나가 휘발유 20ℓ를 사왔다.

    하지만 A씨는 신고를 받고 대기 중이던 경찰에 붙잡혔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집에 사용하기 위해 휘발유를 구입했다'며 범행을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주점 종업원,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한 이후 A씨에 대한 신병을 처리할 예정이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