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울산 고분자·나노융합소재 가공기술센터 성과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울산

    울산 고분자·나노융합소재 가공기술센터 성과

    뉴스듣기

    울산 주력산업인 자동차와 조선, 화학 산업의 구조 고도화와 신성장 동력산업 확보를 위해 개소한 ‘고분자·나노융합소재 가공기술센터’가 성과를 거두고 있다.

    울산시는 2012년 울산테크노파크에 문을 연 고분자·나노융합소재 가공기술센터가 기업 매출 확대와 고용 창출 효과를 거두고 있다고 5일 밝혔다.

    센터는 ‘고분자·나노융합소재 가공기술 기반구축사업’의 일환으로 건립됐다.

    이 사업에는 5년에 걸쳐 23억원이 투입됐으며, 사업에 참여한 서울대는 고분자 가공 위주로, 울산테크노파크는 나노융합소재 중심으로 연구를 진행했다.

    그 결과 지난 5년 동안 지역 나노융합소재 기업의 매출증대(40억 원), 고용창출(26명)의 성과를 거뒀다.

    50여개 기업에 기술지원과 시제품 제작지원 110건을 수행했다.

    또 나노융합소재 관련 15개의 특허를 출원했고, 정보기술 세미나·포럼을 22회 개최했다.

    특히, 울산에서 독자적으로 해결하지 못했던 나노기술 분야 문제 극복을 위해 타 지역 대학, 연구기관과 연계했고, 그 결과 기술의 문제점을 해결, 산업 경쟁력을 높였다.

    울산테크노파크 김창룡 원장은 “지난 5년이 나노융합소재의 공정, 분석, 평가 장비를 구축하는데 중점을 둔 기간이었다면, 앞으로는 구축된 장비를 활용해 나노기술을 4차 산업의 기반기술로 활용하는 기간이 될 것이다”고 밝혔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