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문화 종교

    숭실대학교 개교 120주년 기념 예배

    우리나라 최초로 대학교육을 시행한 숭실대학교가 28일 개교 120주년 기념예배를 드리고,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선도하는 대학으로 나아가겠다는 비전을 선포했다.

    숭실학원 이사장인 김삼환 목사는 "숭실대는 일제 강점기 때 신사참배를 거부하고 신앙으로 문을 닫은 유일한 대학"이라면서, "하나님의 보호하심 아래 숭실은 영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황준성 숭실대 총장은 "우리사회에 올바른 기독교정신을 확산하고,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며, 다가올 통일시대 평양캠퍼스를 재건하겠다"는 미래 비전도 선포했다.

    1897년 윌리엄 베어드 선교사가 평양에 세운 숭실학당을 모태로 하는 숭실대는 1906년 최초의 대학교육을 시행하고, 1938년 신사참배에 맞서 자진 폐교를 단행하는 등 민족적 자부심과 신앙의 절개를 지켜온 대표적인 기독 사학이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