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평화의 소녀상' 추석 명절 맞아 전국으로 '귀향'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지역 수도권

    '평화의 소녀상' 추석 명절 맞아 전국으로 '귀향'

    10월2일, 수원에 첫 입성

    다음달 수원에 '귀향'하는 '평화의 소녀상' (사진=수원평화나비 제공)
    '평화의 소녀상'이 추석 명절을 맞아 전국 '귀향'길에 올라 다음달 2일 수원으로 '귀향'한다

    오는 10월 2일 월요일 12시30분 일본대사관 앞에서 출발하는 '평화의 소녀상'이 추석을' 맞아 수원(평화의 소녀상 앞)으로 '귀향길'에 오르는 것.

    이번 '평화의 소녀상' 귀향 프로젝트는 '추석 명절을 맞아 고향으로 귀향'이란 주제로 10월 2일 서울 일본대사관 앞에서 환송식을 마치고 수원으로 출발한다.

    이어 각각의 '평화의 소녀상'도 대전과 원주, 그리고 전주 등 전국을 찾아가는 '귀향'길에 오르는 일정으로 짜여져 있다.

    수원평화나비에서는 안점순 할머니와 수원평화나비(황의숙 상임대표) 회원 20여명이 나와 '평화의 소녀상'을 맞는다.

    '평화의 소녀상' 전국 '귀향'투어는 명절을 맞아 고향으로 보내자는 시민들의 제안을 받아 김운성 작가, 서울시내버스 측에서 준비를 했다.

    한편 앞서 지난 8월 14일 세계 일본군 위안부 기림일을 맞아 서울에서 '평화의 소녀상'이 설치된 151번 시내버스가 서울 곳곳을 누비며 시민들과 만나 '위안부' 피해자의 아픔을 공유하는 등 큰 반응을 불러 일으켰었다.

    시청앞 올림픽 공원에 자리한 수원 '평화의 소녀상' (사진=수원시 제공)
    '평화의 소녀상'은 수원시청앞 올림픽 공원에 설치된 수원 '평화의 소녀상' 오른편 의자에 안착해 수원시민들의 따뜻한 위로를 받게 된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