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사회 교육

    사립대 입학금 단계적 폐지 '진전 움직임'

    사립대학의 과도한 입학금을 단계적으로 폐지하려는 정부 정책이 진전 기미를 보이고 있다.

    교육부는 28일 "사립대 입학금 제도개선 협의회와 입학금의 단계적 폐지 방안에 대해 공유했다"고 밝혔다.

    사립대입학금제도개선협의회는 경희대ㅘ 순천향대 등 전국 10개 대학 기획처장으로 구성돼 지난 1일부터 교육부와 입학금 폐지 여부를 논의해왔다.

    교육부는 "입학금의 단계적 폐기 기간은 5년 또는 6년 등 적정한 기간을 사립대와 논의하며 입학금 감축 부분에 대해서는 국가장학금 Ⅱ유형을 지원하고 일반재정 지원을 오는 2019년에는 4천억원 수준으로 확대하고 규제를 완화하는 등 사립대 지원확대에 노력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교육부는 또 "사립대의 재정적 어려움에 대한 이해도 공유한다"고 덧붙였다.

    이에 따라 교육부는 다음달 13일 전국사립대학총장협의회 회장단 소속 기획처장들을 상대로 의견수렴에 나서기로 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