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지역일반

    남양주 섬유공장서 불…1명 사망·3명 부상

    19일 오후 7시 24분께 경기도 남양주시 화도읍 성생공단 내 섬유공장에서 불이 났다.

    이 불로 공장에서 작업 중인 근로자 1명이 숨지고 3명이 다치는 등 모두 4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

    한때 6명이 다친 것으로 알려졌으나 착오였던 것으로 확인됐다.

    불은 공장 건물 1채 500㎡가량을 태운 뒤 1시간 만에 진화됐다.

    불이 나자 소방당국은 소방차 24대와 소방관 50여 명을 투입해 진화에 나서 불길을 잡았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사상자의 신원을 확인하는 한편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화재원인을 조사 중이다.

    추천기사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