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문화 책/학술

    독서의 계절 '秋'…책에 빠져볼까

    '파주 북소리 2017' 9/15~17, '서울와우북페스티벌' 9/20~24

    '독서의 계절' 가을을 맞아 전국적으로 책 관련 행사가 잇달아 열린다.

    아시아 최대 북 페스티벌 '파주 북소리 2017'가 9월15일부터 17일까지 개최된다.

    2011년도에 첫 선을 보이고 올해로 일곱 번째를 맞이하는 '파주 북소리 2017'은 출판도시 내 100여 곳의 출판사와 교육, 문화기관이 함께 참여하는 아시아 최대 규모의 북 페스티벌이다.

    파주시와 출판도시문화재단이 공동 주최하는 이번 축제는 출판도시 입주사와 독자, 저자가 책을 매개로 어우러지는 지식 축제를 표방한 것으로, 한국 출판 산업의 가능성을 널리 알리는 동시에 지역 문화와 경제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마련됐다.

    행사는 인문, 문화예술, 책방거리 등 세 곳의 스테이지로 나눠져 운영된다.

    인문 스테이지에서는 아시아출판문화정보센터와 출판도시 곳곳에서 테마전시, 북어워드시상식, 읽어밤, 북콘서트-평화의책, 독서치료 등의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테마전시에서는 출판도시에서 출간된 도서 중 출판사의 정체성과 역사를 반영하고 작품성과 대중성을 고루 갖춘 도서를 전시할 예정이다.

    책방거리 스테이지는 책방거리 입주사 사옥과 광인사길 거리에서 '책을 만드는 곳'이라는 콘셉트로 운영된다.

    책과 문화를 사랑하는 분들이라면 누구나 무료로 참가할 수 있다. 경기도 파주시 회동길 145, ☎ 031-955-3298, www.pajubooksori.kr

    오는 20일부터는 제13회 서울와우북페스티벌이 '다음에 오는 것들'이라는 주제로 열린다.

    사단법인 와우책문화예술센터가 주최하는 이 행사는 24일까지 서울 마포구 홍익대 인근에서 진행된다.

    행사 기간 홍대 주차장길은 거대한 서점으로 변신해 도서할인판매 행사를 비롯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헌책이나 책 관련 소품, 각종 수공예 상품 등을 사고파는 ‘와우책시장’도 개설된다.

    북토크와 강연, 저자와의 만남 등을 통해 사회와 문학, 출판의 미래의 모습을 조망할 뿐 아니라 거리도서전, 어린이 책 놀이터, 트렁크 책시장, 사랑의 책꽂이 등 다양한 책거리 행사들이 기간 내내 계속될 예정이다. wowbookfest.com/timetable, ☎ 02-374-1583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