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경북대, '2017 상해교통대학 평가'서 국립대 1위 차지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지역 대구

    경북대, '2017 상해교통대학 평가'서 국립대 1위 차지

    경북대학교(총장 김상동)가 최근 상해교통대학 고등교육원이 발표한 '2017년 세계대학 학술순위'에서 세계 401-500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경북대는 상해교통대학에서 공개한 평가 기준과 지표별 가중치 등을 바탕으로 총점을 산출한 결과, 국립대 1위, 국내 대학 9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이번 순위에서 500위 안에 들어간 국내 대학은 경북대를 포함해 12개 대학이다.

    상해교통대학 세계대학 학술순위는 ▷교수와 동문 중 노벨상 및 필즈상 수상자 수 ▷우수 연구자 보유 실적 ▷네이처나 사이언스 학술지 게재 실적 ▷과학인용색인, 사회과학인용색인에 게재된 논문 수 ▷1인당 학술평가 등 정량 지표로 순위를 매기고 있다.

    국내 대학은 101-150위권에 서울대, 201-300위권에 성균관대, 고려대, 카이스트, 연세대, 한양대, 301-400위권에 포스텍, 401-500위권에는 경북대를 포함해 유니스트, 이화여대, 경희대, 경상대가 들어갔다.

    정순기 경북대 기획처장은 "상해교통대학 세계대학 학술순위는 학술 평가의 비중이 높아 대학의 연구 경쟁력이 어느 정도인지 확인할 수 있는 잣대 중 하나"라면서, "질적 수준이 높은 연구를 위해 연구력의 지속적인 향상과 교육 품질을 제고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