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현장] P.O.P, 마마무 소속사·여자친구 작곡가 氣 받아 데뷔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가요

    [현장] P.O.P, 마마무 소속사·여자친구 작곡가 氣 받아 데뷔

    뉴스듣기

    신인 걸그룹 P.O.P(피오피)가 25일 오후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첫 번째 미니앨범(Puzzle of POP) 쇼케이스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이한형 기자)
    신인 걸그룹 P.O.P(피오피) 마마무와 연결고리가 있다. 이들은 신생 기획사 DWM엔터테인먼트 소속이지만, 마마무 소속사인 RBW의 트레이닝 시스템을 거쳤다.

    여자친구와도 접점이 있다. P.O.P의 데뷔 앨범 타이틀곡은 여자친구의 히트곡 '오늘부터 우리는', '시간을 달려서'을 만든 프로듀싱팀 이기, 용배의 작품이다.

    P.O.P는 언급된 두 선배 걸그룹들처럼 성공적인 행보를 밟을 수 있을까.

    이들은 25일 서울 청담동 일지 아트홀에서 데뷔 앨범 '퍼즐 오브 팝(Puzzle Of POP)'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고 당찬 첫 걸음을 뗐다.

    신인 걸그룹 P.O.P(피오피)가 25일 오후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첫 번째 미니앨범(Puzzle Of POP) 쇼케이스에 참석해 화려한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이한형 기자)
    P.O.P는 이날 타이틀곡 '애타게 GET하게'와 수록곡 '비밀일기' 무대를 첫 공개해 무대 갈증을 풀었다. 아카펠라와 바디 퍼커션을 선보여 이목을 끌기도 했다.

    무대를 마친 이들은 데뷔 소감을 묻자 "꿈을 이루게 되어 기쁘다"고 입을 모았다.

    현장에는 이들의 부모님들이 참석했는데 대부분의 멤버가 감사 인사를 전하며 눈시울을 붉혔다.

    P.O.P는 사랑에 빠진 소녀의 당찬 고백을 노래한 밝고 신나는 업템포 장르의 곡 '애타게 GET하게'를 타이틀로 내세워 활동에 나선다.

    이 곡은 여자친구, 에일리 등 인기 가수들과 호흡한 히트 작곡가 '이기용배'가 프로듀싱을 맡았다.

    신인 걸그룹 P.O.P(피오피)해리,설,연하가 25일 오후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첫 번째 미니앨범(Puzzle of POP) 쇼케이스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이한형 기자)
    이밖에 앨범에는 타이틀곡 '애타게 GET하게'를 비롯해 '비밀일기', '한 걸음씩 걷기', '이 피YIP PEE)', '메모리(Memory)' 등 연주곡 포함 7곡이 담겼다.

    멤버들은 "신나는 업템포곡부터 아련한 사랑에 대한 기억을 읊조리는 팝발라드까지 다양한 음악을 담아낸 앨범"이라며 자신감을 보였다.

    이어 "7080 세대의 팝음악을 재해석한 독특하고 미스테리한 신비한 사운드를 기반으로 한 P.O.P만의 독특한 음악적 색깔을 보여줄 것"이라는 포부를 밝혔다.

    신인 걸그룹 P.O.P(피오피) 아형, 미소, 연주가 25일 오후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첫 번째 미니앨범(Puzzle of POP) 쇼케이스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이한형 기자)
    데뷔 전부터 팬들과 함께 수수께끼를 풀며 추리하는 형태의 프로모션을 진행해 화제를 모은 P.O.P는 26일 첫 번째 미니앨범 '퍼즐 오브 팝'을 발매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멤버들은 "팀명인 P.O.P는 '퍼즐 오브 팝(Puzzle Of POP)'의 약자로 '팝 음악의 수수께끼를 풀기 위해 모인 6명의 탐정단'이라는 뜻을 담고 있다"며 "대중이 좋아하는 음악과 콘셉트를 파악해 많은 사랑을 받는 팀으로 성장하고 싶다"고 소망했다.

    또, "다양한 매력을 지난 6인 6색 멤버들이 모인만큼 독특한 시너지를 낼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소녀시대 선배처럼 오랜 시간 활동하며 업적을 남기는 팀으로 성장하고 싶다"는 포부를 밝혔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