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광주

    귀농어·귀촌인 음용지하수 무료 수질검사

    전남도보건환경연구원은 귀농어·귀촌인들의 안정적 지역 정착을 위해 안심하고 마실 수 있는 물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음용 지하수 무료 수질검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전남도보건환경연구원이 올해 처음 실시하는 이번 검사는 귀농어·귀촌인들의 먹는물에 대한 불안을 해소하고 건강 보호와 물 복지 실현을 위한 것이다. 베이비부머 세대 은퇴 본격화에 따라 인구 늘리기 종합대책의 하나로 계획됐다.

    수질검사 신청 대상은 상수도 미보급지역 거주 지하수를 음용수로 사용하는 전남지역 귀농어·귀촌인 등이다.

    검사 항목은 미생물과 중금속, 휘발성 유기화합물질, 탁도 등 먹는물 수질기준 46개 전 항목이다. 음용 적합 여부를 확인할 계획이다.

    무료 수질검사를 바라는 도민은 12월까지 6개월간 시군농업기술센터나 시군 담당부서에 신청하면 담당 직원이 대상 여부를 확인한다. 신청인이 직접 시료채수 후 시군 담당자가 전남보건환경연구원에 인계해 검사를 진행하게 된다.

    박종수 전남도보건환경연구원 수질분석과장은 "신속하고 정확한 무료 수질검사를 통해 귀농어·귀촌인들이 마음놓고 지하수를 마시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