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청주 어린이보호구역서 숨진 초등생 추모 발길 이어져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지역 청주

    청주 어린이보호구역서 숨진 초등생 추모 발길 이어져

    (사진=시민 제공)
    지난 15일 어린이보호구역에서 시내버스에 치여 숨진 초등학생을 애도하는 추모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사고 발생 닷새째인 19일 충북 청주시 옥산면 사고 현장 도로에는 유가족과 친구, 이웃들이 가져다 놓은 국화와 과자, 음료 등이 수북이 쌓여있다.

    이 마을 초등학생이 하교하던 과정에서 안타까운 사고를 당했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시간이 지날수록 애도 물품도 늘어나고 있다.

    지난 15일 오후 3시 30분쯤 이 도로에서 A(11)군이 B(60)씨가 몰던 시내버스에 치여 숨졌다.

    현장을 이탈해 버스를 운행하다 사고 발생 1시간여 만에 경찰에 붙잡힌 B씨는 "사고 사실을 몰랐다"고 진술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