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사회 사회 일반

    모자이크 없이 보도된 정유라 얼굴

    그동안 공개되지 않았던 정유라의 모습이 모자이크 없이 TV 뉴스에 보도됐다.

    18일 SBS는 '8시 뉴스'를 통해 그간 공개되지 않았던 정유라의 모습을 모자이크 하지 않고 내보냈다.

    지금까지 보도에서는 정유라의 모습이 모자이크돼 얼굴이 나오지 않았었다.

    그런데 18일 교육부 감사를 통해 그동안 의혹 수준에 있었던 정유라 씨의 이화여대 입학·학사관리 비리가 다수 사실로 확인되면서 공개한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SBS를 제외한 다른 TV 방송사들은 계속해서 모자이크 처리를 하고 있다.

    교육부는 정씨가 원서접수 마감 이후 아시안게임에서 따낸 금메달을 면접고사장에 반입했으며, 당시 입학처장이던 남궁곤 정치외교학과 교수 역시 면접위원 오리엔테이션에서 "수험생중 아시안게임 금메달리스트가 있으니 뽑으라"고 종용하는 등 부당하게 개입한 혐의가 확인됐다고 밝혔다.

    또한 면접위원들도 정씨보다 서류평가 점수가 높은 수험생들 가운데 '과락 대상자'의 수험번호를 호명해 면접평가 점수를 낮게 조정하는 등 정씨에게 특혜를 준 것으로 확인됐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