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낙동강 따라 달려보자" 김해 낙동강레일파크 개장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경남

    "낙동강 따라 달려보자" 김해 낙동강레일파크 개장

    뉴스듣기

    경남 김해 낙동강레일파크 전경. 사진= 김해시 제공.

    레일바이크를 타고 낙동강을 따라 달릴 수 있는 김해낙동강레일파크가 29일 개장했다.

    개장 전부터 체험형 관광지, 친환경 관광자원으로 큰 주목을 받은 낙동강레일파크는 문화체육관광부의 '유휴자원개발 관광 상품 개발사업' 에 선정돼 139억원의 사업비가 투입해 생림면 마사리 일원 경전선 폐선구간에 조성됐다.

    지난 2010년 폐선된 경전선 철로를 보수해 만든 레일바이크는 낙동강 철교부터 생림터널까지 왕복 3km 거리이다. 국내에서 강 위를 달리는 레일바이크는 김해가 유일하다.

    낙동강 레일파크 개장식. 사진= 김해시 제공.
    생림터널은 김해 특산물인 산딸기를 테마로 한 와인터널로 탈바꿈 했다. 와인터널은 지역 산딸기로 만든 고품격 와인을 맛보고 저렴하게 살 수 있다.

    또 산딸기 캐릭터인 '베리' 를 포토존에 설치해 관광객들이 기념촬영을 할 수 있도록 하고 다양한 조명시설과 트릭아트를 이용한 볼거리도 제공한다.


    낙동강 레일파크 내 와인동굴 모습. 사진= 김해시청 제공.
    레일바이크와 와인터널 사이에는 철길을 달리던 예전 새마을호 열차 2량을 열차카페로 만들었다.

    레일파크 근처에는 생림오토캠핑장이 들어서 체험형 관광지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김해시는 김해레일파크가 김해가야테마파크, 클레이아크미술관, 봉하마을처럼 김해의 주요 관광인프라 조성에 한 축을 담당 할 것으로 전망했다.

    김해시 관계자는 "김해시는 이천년 역사와 문화를 이어온 콘텐츠의 도시로 주목받고 있다. 앞으로도 역사, 스토리텔링, 자연과 다양한 콘텐츠가 융합된 문화관광상품을 개발해 김해시민과 관광객의 여가 선용의 욕구를 충족시킬 계획"이라고 말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