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성폭행 혐의, 심학봉 의원 "심려끼쳐 죄송"…검찰 출석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대구

    성폭행 혐의, 심학봉 의원 "심려끼쳐 죄송"…검찰 출석

    뉴스듣기

    "심려끼쳐 죄송" 1일 오전 심학봉 의원이 검찰에 출석했다. (사진=김세훈 기자)
    성폭행 혐의를 받고 있는 심학봉(54,구미갑) 국회의원이 "심려를 끼쳐 죄송하다"고 밝혔다. 심학봉 의원은 1일 오전 9시 35분쯤 대구지검에 출석해 이같이 말했다.

    심 의원은 혐의를 인정하느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죄송하다"는 말만 되풀이한 뒤 대구지검 신관 4층 조사실로 발걸음을 옮겼다.

    검찰은 심학봉 의원을 상대로 40대 보험설계사와 성관계를 하는 과정에 강압적인 수단을 썼는지 집중 캐물을 계획이다.

    또 사건을 무마하려고 해당 여성을 회유하거나 협박했는지도 추궁할 예정이다.

    검찰은 조사를 마치는대로 조만간 심 의원에 대한 기소 여부를 최종 결정할 방침이다.

    심학봉 의원은 지난 7월 13일 오전 11시쯤 알고 지내던 보험설계사 A씨를 대구의 한 호텔로 유인해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가 "성폭행은 아니다"며 돌연 진술을 번복한 뒤 경찰이 심 의원을 무혐의 처분하자 봐주기 수사 논란이 일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