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KGC인삼공사, 태풍 피해 인삼농가 복구지원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경제 일반

    KGC인삼공사, 태풍 피해 인삼농가 복구지원

    뉴스듣기

    KGC인삼공사 임직원들이 최근 태풍으로 큰 피해를 입은 남부지역 인삼농가를 방문해 피해복구 지원에 나서고 있다.

    KGC인삼공사는 6일 방형봉 인삼공사 사장과 약 300여명의 임직원은 태풍 볼라벤과 덴빈으로 큰 피해를 입은 충청이남 및 호남지역 일대를 방문해 인삼재배농가의 해가림시설 복구, 침수 경작지 물 빼기 등 태풍 피해시설을 복구했다고 밝혔다.

    KGC인삼공사는 전남 영암을 비롯해 고창 등 피해지역을 조속히 복구하는 한편, 피해를 입은 남부지역을 '긴급수매지역'으로 지정하고 최우선적으로 6년근 인삼을 수매해 농가의 피해를 최소화할 계획이다.

    현재 KGC인삼공사는 전국 약 1만 2,000여 농가와 계약재배를 통해 정관장 홍삼의 원재료 되는 고품질 청정인삼을 생산하고 있다.

    방형봉 사장은 "최근 태풍으로 피해를 입은 농민분들과 아픔을 나누고 신속한 복구를 위해 사장을 포함한 모든 임직원이 지원하고 있다"며 "태풍피해를 입은 농가가 하루빨리 정상화 될 수 있도록 KGC모든 구성원이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