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일본 또 왜 이러나… "김태희 나가라" 시위 논란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연예 일반

    일본 또 왜 이러나… "김태희 나가라" 시위 논란

    뉴스듣기

    후지TV '나와 스타의 99일' 주인공 발탁 관련 "반일배우 김태희를 몰아내자!"시위 전개

    1111
    “김태희는 일본에서 장사하지 마라!”

    지난 15일 오후 2시부터 도쿄의 토키와바시 공원에서 ‘반일 여배우 김태희를 몰아내자!’는 구호의 거리시위가 한 시간 가량 진행됐다. 500명 이상의 시위대는 전국 2만 여명의 네티즌의 응원을 받으며 김태희 타도를 외쳤다.

    한 일본 네티즌이 시위 장면을 동영상 공유사이트 유튜브에 올리면서 이번 시위에 네티즌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시위의 발단은 오는 23일부터 방영 예정인 일본 후지TV의 드라마 ‘나와 스타의 99일’에 김태희가 여주인공으로 캐스팅되면서 시작됐다. 김태희는 그동안 한국의 독도영유권을 주장했다는 이유로 일본 네티즌들에게 집요한 공격을 받아왔는데 이번 드라마 캐스팅을 계기로 눈엣 가시같은 김태희를 몰아내기 위한 움직임이 조직화된 것.

    수 백 명의 시위대는 거리를 행진하며 “일본이 싫은 김태희는 일본에서 장사하지 마라”며 김태희가 반일 발언을 해명해야 할 것이라고 촉구했다. 또한“반일 여배우를 지원하는 일본 기업은 우리가 기억하겠다”며 목소리를 높였다.

    이번 김태희 타도의 발단은 지난 2005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2005년 4월 김태희가 남동생 이완과 스위스 취리히 등을 방문해 독도가 한국 땅임을 알리는 티셔츠를 입고 관련 CD를 배포하는 등의 반일행사에 참가한 적이 있기 때문이다. 김태희의 반일 활동을 꼬투리 잡은 네티즌들은 반일여배우의 지상파 TV 드라마 여주인공으로의 적절성을 문제삼고 나섰다.

    한편 대부분의 한국 네티즌들은 트위터를 통해 이번 일본 기습시위를 이해할 수 없다는 반응을 보였다. "독도가 한국땅임을 알리는 티셔츠를 입고 관련 씨디를 나눠줬다고 해서 그게 반일이라는주장은 누구 머리에서 나온거냐", "일본인들 진짜 답이 없구나...", "한국 보수단체는 김태희 지원 안가나?" 등 냉소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이를 두고 일본 내 네티즌들의 공방도 팽팽하다. 대부분의 네티즌들은 한국의 독도 영유권을 주장하는 배우가 일본에 와서 장사하는 것을 비난하며 김태희를 비롯해 방송사까지 비난하고 나섰다. 그러나 일부 네티즌들은 반한류 흐름을 타 여배우 한명을 겨냥해 시위까지 벌이는 행위를 이해할 수 없다는 입장을 보이고 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