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이유리, "밝고 당돌한 5차원 여자로 변신"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연예 일반

    이유리, "밝고 당돌한 5차원 여자로 변신"

    • 2010-02-24 15:49
    뉴스듣기

    SBS 새 아침드라마 '당돌한 여자' 통해 연기변신하는 소감 밝혀


    "밝고 당돌한 5차원 여자로 변신해요"

    '눈물의 여왕' 이유리가 '당돌한 여자'로 변신한다.

    이유리는 SBS 새 아침드라마 '당돌한 여자'에서 타이틀롤 '지순영' 역을 맡아 연기 변신에 도전한다.

    이유리는 24일 오후 경기도 고양시 일산 탄현 SBS 제작센터에서 열린 '당돌한 여자' 제작발표회에서 연기 변신하는 소감을 밝혔다.

    이유리는 "'당돌한 여자'에서 당돌한 여자 역할을 맡았다"며 "예전엔 어둡고 슬픈 역을 맡아 눈물이 홍수가 났지만 이번엔 웃음으로 홍수내는 역할"이라고 웃어보였다.


    이어 이유리는 "모처럼 밝은 역을 연기해 즐겁다. 그래서 요즘 촬영장에서 늘 웃고 씩씩하고 박력있게 지낸다"며 "특히 지순영은 슬픔에 빠지는 스타일이 아니라 슬픔을 이겨내는 스타일"이라고 설명했다.

    이유리는 또 "지순영은 극 중 '난 할 수 있어'리고 외치며 원맨쇼도 많이 한다. 한 마디로 뮤지컬 같은 아이이자 평범하면서도 5차원인 아이"라며 "내 스스로도 그런 끼가 있어서 좀 더 캐릭터와 가까워지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당돌한 여자'는 막장, 불륜, 복수로 대변되는 아침드라마에 '성공스토리'를 전면에 내세운 드라마로, 나약한 여자가 끝없이 닥치는 불행 앞에서 오히려 강해지고 꿋꿋해지면서 당당한 여자로 거듭나는 과정을 그리고 있다.

    '당돌한 여자'는 오는 3월 1일 오전 8시 40분 첫 방송된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