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사건/사고

    의붓딸 상습 성추행한 50대男

    오디오뉴스NOVO도움말

    재혼한 부인이 일하러간 사이에…

    충북지방경찰청은 초등학생이었던 의붓딸을 수년 동안 상습적으로 성추행을 한 50살 김모 씨에 대해 성폭력 범죄의 처벌과 피해자 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김 씨는 지난 2005년 6월부터 2007년 10월까지 청원군의 한 아파트 자신의 집에서 재혼한 부인이 낮에 일하러 간 사이 당시 초등학교 4학년생이었던 14살 A양을 수십차례에 걸쳐 강제로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현재 중학생인 A양은 성추행을 견디다 못해 집을 나와 친척과 함께 살아왔으며 당시 충격으로 정신과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