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기대주'' 유아인 "자유롭게 연기하면서 살고 싶다"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연예 일반

    ''기대주'' 유아인 "자유롭게 연기하면서 살고 싶다"

    • 2007-05-04 21:01
    뉴스듣기

    영화 ''우리에게 내일은 없다''에서 종대역으로 첫 주연 맡아

    드라마 ''반올림''으로 주목 받는 젊은 배우의 반열에 들어선 배우 유아인이 독립영화 ''우리에게 내일은 없다''로 영화계에 첫 발을 내디뎠다.

    4일 오후 종로 씨네코아에서 가진 시사간담회에서 유아인(종대 역)이 "배우로서 앞날의 꿈을 꾸고 그림을 그렸다면 그 그림 속에 꼭 있어야만 할 영화였다"며 첫 주연을 맡은 영화에 대한 애착을 드러냈다.


    [유아인, "자유럽게 연기하면서 살고 싶다" 동영상]

    유아인은 "연기가 좋아서 하는 것이고 그냥 자유롭게 연기하면서 살고 싶다"라며 연기자로서의 포부를 밝혔다.

    유아인은 ''첫 영화를 독립영화로 선택한 이유''를 묻는 질문에 대해서는 "신인배우로서 선택이란 말은 크게 맞지 않은 것 같다"며 겸손하게 대답했다.

    이 자리에서 유아인은 "아직 직업이라는 의식은 크게 없다"며 "너무 좋으면 돈을 주고서라도 저로 써달라 할 수 있는 것"이라고 배우로서 연기를 하고 있다는 것 자체에 만족해했다.

    이어 유아인은 "인디레이블이라는 카피가 사실 마음에 들지 않았다"며 "영화면 영화지 굳이 앞에 타이틀을 달아야하냐"고 반문한 뒤 "영화 자체로써 봐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영화'' 우리에게 내일은 없다''는 오는 17일 개봉 예정이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